‘믹스나인’ 한동철 PD “실력 있지만 이름 못 알린 아이돌 多”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믹스나인' 한동철 PD / 사진제공=JTBC

JTBC ‘믹스나인’ 한동철 PD / 사진제공=JTBC

JTBC 신규 예능 ‘믹스나인’의 한동철 PD가 “대한민국에는 아직도 정말 잘하는 친구들이 많다”고 강조했다.

한동철 PD는 19일 서울 상암동 JTBC 빌딩에서 열린 ‘믹스나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100여군데 기획사를 찾아가 800명을 만났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데뷔를 했지만 사람들이 이름도 모르는 아이돌 중에 정말 실력 있는 친구들이 많다”며 “대중들한테 이런 친구들을 조금이라도 더 보여주는 것이 목표다. 시청자들한테 꼭 보여주고 싶은 친구도 있다”고 설명했다.

‘믹스나인’은 자타공인 최고의 아이돌 제작자 양현석이 전국 기획사를 직접 찾아가 새로운 스타를 발굴하는 서바이벌 예능이다. Mnet ‘프로듀스 101’, ‘쇼미더머니’, ‘언프리티 랩스타’ 등을 통해 서바이벌 예능의 부흥을 알린 한동철 PD가 만든 프로그램으로 첫 방송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믹스나인’은 오는 10월 29일 오후 4시 5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