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 라바-조마조마, 우승·준우승팀 나란히 ‘영광의 얼굴들’

[텐아시아=김유진 영상취재팀 기자]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리그’ 우승팀 라바와 준우승팀 조마조마 / 사진=김유진 기자 fun@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리그’ 우승팀 라바와 준우승팀 조마조마 / 사진=김유진 기자 fun@

연예인 야구팀 라바와 조마조마가 우승과 준우승을 각각 차지했다.

양팀은 지난 18일 경기도 고양시 훼릭스 야구장에서 열린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리그’ 결승전 경기에 참여해 실력을 겨뤘다.

경기 초반 라바 팀이 큰 점수차로 앞섰지만, 후반부 조마조마가 동점까지 따라잡으면서 경기가 끝날 때까지 치열한 승부가 펼쳐졌다.

결국 라바팀이 14-12로 조마조마팀을 꺾으면서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지금껏 두 차례(2011년 1회, 2016년 8회) 우승을 경험한 라바는 이날 우승을 차지하면서 연예인 야구 최초 2연패를 달성했다.

한편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리그’는 한경 텐아시아와 한스타미디어가 공동주최하고 고양시야구소프트볼협회, 투바엔터테인먼트, 넥스트스토리(주), (주)탑엔드, 하이병원, 플렉스파워, 게임원이 공동 후원한다.

김유진 영상취재팀 기자 f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