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양, ‘내방 안내서’ 합류…“스페인으로 떠난다”(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조슬기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박신양이 SBS 새 예능프로그램 ‘내 방 안내서’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내 방 안내서’(내 방을 여행하는 낯선 이를 위한 안내서) 측은 19일 “박신영이 마지막 촬영 주인공으로 함께 하게 됐다”고 밝혔다.

두 달 이상의 장고 끝에 ‘내 방 안내서’ 출연을 결정한 박신양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진행될 촬영을 위해 오는 10월 1일 출국한다.

박신양과 방을 바꿀 주인공은 스페인 예술가 프란세스카 로피스(FRANCESCA LLOPIS)로 알려졌다.

프란세스카 로피스는 회화, 사진, 영화제작, 비디오 아트 전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스페인의 대표적인 여성 설치 미술가로 현재 바르셀로나에서 거주하고 있다.

도시 문화를 대표하는 예술가인 프란세스카는 60대라는 나이가 무색하게 열정적인 작품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내 방 안내서’는 추석 연휴에 방송될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