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장은아, CI ENT와 전속 계약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배우 장은아/사진제공=CI 엔터테인먼트

배우 장은아/사진제공=CI ENT

뮤지컬 배우 장은아가 CI ENT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19일 CI ENT는 “뮤지컬 배우 장은아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적극적인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고 밝혔다.

장은아는 지난 2009년 영화 ‘국가대표’ OST ‘버터플라이(Butterfly)’에 객원 보컬로 참여하고 미니 앨범 ‘러브스 웨이(Love’s Way)’를 발매하는 등 가수로서도 활동했다. 이후 장은아는 2012년 뮤지컬 ‘광화문연가’ 여주인공에 발탁되며 실력을 인정 받고 뮤지컬 ‘레베카’, ‘아이다’,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했다.

CI ENT 는 “장은아는 연기력은 물론 뛰어난 가창력을 가진 매력적인 배우다. 앞으로 다양한 작품을 소화하며 활동을 이어나갈  장은아에게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