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곤’ 지일주, 천우희에 “이 정도면 인간실격 아니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8일 방영된 tvN '아르곤' 방송화면 캡처.

18일 방영된 tvN ‘아르곤’ 방송화면 캡처.

tvN 월화드라마 ‘아르곤’에서 지일주가 천우희에게 날을 세웠다.

18일 방송된 ‘아르곤’에서는 박남규(지일주)가 이연화(천우희)에게 “이 정도면 인간 실격 아니냐”라고 쏘아붙였다.

이연화는 복도에서 박남규를 마주치기 전 또 다른 계약직 기자에게 공동 서명에 강제로 사인하라는 압박을 받았다.

그는 “너 빠지면 안돼. 무조건 사인해”라고 이연화에게 말했고 이연화는 망설였다.

이런 이연화를 박남규가 보게 됐다. 자신을 선배라고 부르는 이연화에게 박남규는 “나 네 선배 아니거든. 입봉까지 시켜줬는데 말야”라고 화를 내고 뒤돌아 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