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란제리’ 서영주, 보나 위해 여회현과 몸싸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KBS2 '란제리 소녀시대' 방송 캡처

/ 사진제공=KBS2 ‘란제리 소녀시대’ 방송 캡처

KBS2 ‘란제리 소녀시대’의 서영주가 보나를 위해 여회현에게 맞았다.

‘란제리 소녀시대’에서 손진(여회현)은 혜주(채서진)에게 다시 고백했다. 이를 목격한 정희(보나)가 진에게 다가가려고 하는 순간 동문(서영주)가 나타났다.

동문은 진에게 “왜 정희한테 거짓말했습니까?”라고 따졌다. 진은 “너가 상관할 바 아니니 가라”고 말했지만 동문은 “교통정리는 확실히 해야되는 거라고 배웠습니다. 저는 이대로 못 갑니다”고 맞받아쳤다.

이어 동문과 진은 몸싸움을 벌였다. 진은 쓰러진 동문에게 “앞으로 공부만 하지 말고 체력도 좀 길러라”라고 말하며 떠났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