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김희선, “다니엘 헤니는 영상 편지라도 남기실 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8일 방영된 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18일 방영된 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올리브 ‘섬총사’에서 김희선이 다니엘 헤니를 옹호했다.

18일 방영된 ‘섬총사’에서 김희선은 섭외를 희망하는 게스트로 다니엘 헤니를 꼽으며 그를 에둘러 칭찬했다.

섬에 방문하기를 희망하는 게스트로 김희선이 다니엘 헤니를 꼽자 정용화는 다니엘 헤니가 이를 알고도 안오면 어떡하냐고 걱정했다.

그러자 김희선은 “그럴 분이 아니야. 영상 편지라도 남기실 분 같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희선은 이어 다니엘 헤니에게 “제 번호는요”라고 자신의 전화번호를 읊으며 간절한 마음을 밝혀 다시 한 번 웃음을 유발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