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란제리’ 채서진, 보나에 “우리 사이 멀어지지 않았으면 좋겠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KBS2 '란제리 소녀시대' 방송 캡처

/ 사진제공=KBS2 ‘란제리 소녀시대’ 방송 캡처

KBS2 ‘란제리 소녀시대’의 채서진이 보나에게 “우리 사이 멀어지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18일 방송된 ‘란제리 소녀시대’에서는 정희(보나)가 혜주(채서진)에게 손진(여회현)과의 사이에 대해 물었다.

정희는 혜주에게 “솔직히 말해줘. 손진오빠랑 둘이 사귀나? 아님 오빠가 너한테 들이대나?”라고 물었다. 혜주는 아니라고 답했다.

정희는 “위로하려고 그렇게 이야기하는 거면 나를 바보로 만드는 거랑 똑같다”고 이야기했다. 혜주는 “선배한테 난 아무런 감정 없어. 선배때문에 우리 사이 멀어지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진심을 고백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