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싱 텐]현대차, ‘2017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하반기 참가자 모집

안정적이면서도 즐거운 드라이빙 기술을 배울 수 있는 아카데미가 열린다. 현대자동차가 ‘2017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의 하반기 ‘세이프티(SAFTEY)’ 및 ‘펀(FUN)’ 클래스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발표했다.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는 현대차가 운전자들에게 안전한 운전, 운전의 즐거움을 알리기 위해 마련한 운전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시범운영을 거쳐 올해부터 본격 운영 중이다. 오는 10월부터 시작되는 하반기 프로그램에서는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참여기회를 제공하고 콘텐츠를 강화해, 기존 3단계 클래스를 총 ‘세이프티 – 펀 – 스포트 – 레이스’ 등 4단계 클래스로 확대해 진행한다. 안전을 기반으로 운전의 즐거움을 배우는 ‘세이프티’ 클래스와 펀 드라이빙(Fun Driving)의 기초를 배우는 ‘펀’ 클래스, 서킷 주행 입문을 위한 ‘스포트’ 클래스, 아마추어 레이스 입문을 위한 ‘레이스’ 클래스 등이 그것이다.

170918_(사진)_현대차_'2017_현대_드라이빙_아카데미'_하반기_참가자_모집
이번에 참가자 모집을 시작하는 하반기 세이프티 클래스 및 펀 클래스는 운전 관련 이론 교육은 물론, 참가자들이 직접 아반떼 스포츠와 i30를 운전해 긴급제동, 긴급회피, 저마찰로 주행, 슬라럼 주행 등의 다양한 드라이빙 기술을 배울 수 있다.

전체 단계 중 기초과정에 해당하는 세이프티, 펀 클래스는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 공인 레이싱 스쿨 인증 프로그램이다. 과정을 수료한 참가자에게는 수료 인증서, 운전 실력 진단서를 제공하고 추후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의 스포트 클래스에 지원할 수 있는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세이프티 클래스 및 펀 클래스의 하반기 프로그램은 전남 영암의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KIC)에서 10월 21일과 10월 22일, 11월 18일, 11월 19일 등 총 4개 차수로 진행되며, 차수별 참가신청을 받아 선착순으로 마감할 예정이다.

1년 이상의 운전 경력을 가진 사람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현대자동차 홈페이지(www.hyundai.com)와 블루멤버스 홈페이지(bluemembers.hyundai.com)를 통해 오는 11월 6일까지 소정의 참가비와 함께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용은 1인당 세이프티 클래스 3만원, 펀 클래스 6만원이다.

세이프티 클래스 및 펀 클래스를 수료한 고객은 향후 스포트 클래스에 참가할 수 있으며, 올해 하반기 스포트 클래스는 강원도 인제의 인제스피디움 에서 11월 10일, 11월 11일, 11월 12일 등 3차수로 진행되며 오는 28일부터 별도로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스포트 클래스 참가비용은 1인당 20만원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올해 본격 운영을 시작한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에 대해 상반기 내내 고객들의 폭발적인 참가 신청과 문의가 있었다”며 “참여자들에게 가장 알찬 프로그램으로 호응이 높은 세이프티, 펀 클래스에서 보다 많은 고객들이 참여해 안전운전은 물론 운전의 즐거움까지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진석 기자 racing10@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