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왕과 여자’ 깜짝 방문…”닮은꼴 김병옥 만나러”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MBN '삿극쇼'/사진제공=MBN

MBN ‘사극 대본 리딩쇼-왕과 여자’/사진제공=MBN

배우 김병옥이 닮은꼴로 유명한 김희철과 만난다.

오는 19일 방송될 MBN ‘사극 대본 리딩쇼-왕과 여자'(이하 ‘왕과 여자’) 녹화장에 가수 김희철이 깜짝 등장한다.

“왜 왔냐”는 김구라의 물음에 김희철은 “우리 병옥이 형님 좀 뵈러 왔다”고 답한 뒤 김병옥에게 단숨에 다가가 “형님 문안인사 드리러 왔습니다”고 말했다.

이어 김희철은 김병옥과 기념 사진 촬영에 나섰고 김병옥도 이에 흔쾌히 응하며 방송 최초로 ‘닮은꼴’ 두 사람이 한 화면 안에 잡히는 그림이 연출됐다. 하지만 교복차림의 김희철을 보고 김병옥은 “그래 반갑다. 근데 무슨 인사까지 하러 오고 그래. 너 딴 녹화장(JTBC ‘아는형님’)에서 쓰려고 그러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병옥의 예상대로 타사 예능 프로그램 녹화에 참여 중이었던 김희철은 목적을 달성 후 “나 지금 녹화장으로 가고 있어. 금방 갈게”라고 전화를 하는 척 급히 사라졌다는 전언이다.

김병옥과 김희철 두 남자의 이야기가 공개되는 ‘왕과 여자’는 오는 19일 오후 11시에 MBN에서 방영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