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호 ‘월간 윤종신’, 장재인이 불렀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장재인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수 장재인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수 윤종신의 월간 음악 프로젝트 ‘월간 윤종신’ 9월호 주인공은 가수 장재인이다.

윤종신은 18일 자신의 SNS에 9월호 ‘아마추어’가 오는 20일 정오에 공개된다며 이같은 소식을 밝혔다.

장재인은 2012년 ‘월간 윤종신’ 1월호 ‘느낌굿(Good)’, 2015년 3월호 ‘메모리(Memory)’에 이어 세 번째 가창에 참여했다. 또 2014년 ‘월간 윤종신’ 7월호 ‘배트 걸(BAT GIRL)’에서는 작사가로 이름을 올렸다.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윤종신이 이번 9월호의 모호하고 이질적인 사운드에 어울릴 만한 독특한 여성 보컬을 원했다. 개성 있는 음색과 탁월한 가사 해석력을 갖춘 장재인에게 또 한 번 러브콜을 보냈다”고 밝혔다.

장재인은 “내가 할 수 있는 부분에서 최선을 다하고 나머지 지점은 윤종신의 방향성을 믿고 함께 작업했다”며 “윤종신과의 작업은 이전보다 훨씬 편안했다”고 말했다.

‘아마추어’는 일렉트로닉 사운드가 가미된 실험적인 팝 곡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