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은 사랑한다’ 임윤아, 임시완에 와락 안겨 ‘애틋한 눈빛’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MBC '왕은 사랑한다'/사진제공=유스토리나인

MBC ‘왕은 사랑한다’/사진제공=유스토리나인

MBC 드라마 ‘왕은 사랑한다’의 임시완-임윤아의 뜨거운 눈물 포옹이 포착됐다.

오늘(18일) 방송되는‘왕은 사랑한다’(감독 김상협, 작가 송지나)는 임시완(왕원)과 임윤아(은산)의 포옹 스틸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그 동안 임시완과 임윤아는 서로를 향한 걱정을 드러내는 애틋한 상황 속에서 포옹으로 마음을 드러내 시청자들에게 먹먹함을 자아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두 사람응 포옹을 나누며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내뿜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극과 극 표정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당황한 임시완과 당장이라도 눈물을 떨굴 것 같은 임윤아가 포착된 것. 임윤아는 있는 힘껏 임시완을 끌어 안고 있으며 임시완은 갑작스런 포옹에 깜짝 놀라 토끼 눈을 뜨고 어찌할 바를 몰라 하고 있어 어떤 상황이 펼쳐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엇갈린 타이밍으로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던 두 사람. 이에 과연 두 사람은 어떤 전개를 맞을 지 앞으로 남은 4회동안 그려질 이들의 진심에 귀추가 주목된다. ‘왕은 사랑한다’ 제작진은 “남은 4회에서 왕원, 은산, 왕린 세 사람의 아름답고 팽팽한 삼각 러브라인의 결말과 ‘나를 위한 사랑이 아닌 너를 위한 사랑’을 선택하는 세 사람의 마지막 이야기가 많은 시청자들에게 깊은 여운을 남길 것 같다. 끝까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왕은 사랑한다’는 18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