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 10월 11일 팬들과 함께하는 생일파티 개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헨리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헨리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가수 헨리가 첫 번째 공식 생일파티를 열고, 팬들과 특별한 날을 함께 보낸다.

헨리는 10월 11일 오후 8시 서울 올림픽공원 뮤즈 라이브홀에서 생일파티 ‘해피 헨리데이 위드 스트링스(HAPPY HENRY DAY WITH STRINGS)’를 개최한다.

10월 11일 헨리의 생일로 의미가 남다르다. 헨리는 이번 파티를 통해 데뷔 이래 변함없는 사랑과 응원을 보내준 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티켓 예매는 오는 22일 오후 8시부터 인터넷 예매 사이트 예스24에서 시작된다.

헨리는 최근 새 자작곡 ‘댓 원(That One)’으로 호평을 얻었으며,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활약하며 사랑받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