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정소영, 이태환과 남매인 사실 감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소영 /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캡처

정소영 /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캡처

KBS2 ‘황금빛 내 인생’의 정소영이 이태환과 남매인 사실을 숨겼다.

지난 17일 ‘황금빛 내 인생’에서 희(정소영)은 자신의 동생인 혁(이태환)을 만나러온 지안(신혜선)에게 혁을 자신의 동생이 아닌 ‘실장님’으로 소개했다.

이후 희(정소영)는 혁에게 “첫사랑 맞지? 10년이나 지났는데도 아직도 좋아하느냐”는 자신의 질문에 “아직도 설렌다”고 수줍은 듯 대답하는 혁을 바라보며 무언가 생각난 듯 아련한 미소를 지어보였다.

다른 이들에게 혁과 남매인 것을 밝히지 않고 일적인 관계로 소개하는 희로 인해 어떤 이유로 남매임을 밝히지 않는지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황금빛 내 인생’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에 KBS2에서 방영.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