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윤정수, “우리 수홍이 많이 사랑해주시기 바랍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7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17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윤정수가 시민들에게 박수홍을 사랑해달라고 말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 윤정수는 “우리 수홍이 많이 사랑해주시기 바랍니다”라고 확성기에 대고 외쳤다.

윤정수는 박수홍을 데리고 강릉에 있는 외삼촌의 주차장으로 향했다. 윤정수는 그곳에서 ‘지인숙 여사의 아들 박수홍 팬사인회’를 열었다. 박수홍은 당황했으나 이내 열심히 팬사인회에 임했다.

사인회 도중 윤정수는 “요즘 박수홍이 악플에 시달리고 있다. 사인 한 장당 선플 달아달라”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