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아이유, “‘무릎’, 불면증 최고였을 때 쓴 곡”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7일 방영된 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캡처.

17일 방영된 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캡처.

JTBC ‘효리네 민박’에서 아이유가 자작곡인 ‘무릎’에 대한 일화를 밝혔다.

17일 오후 방송된 ‘효리네 민박’에서 아이유가 “‘무릎’은 불면증이 최고였을 때 쓴 곡”이라고 말했다.

이효리와 아이유는 새벽 일찍 일어나 요가수업을 들으러 갔다. 차 안에서 이효리는 “자작곡 중 제일 네 마음 같은 노래는 뭐냐”고 물었다.

아이유는 ‘무릎’이라고 답했다. 두 사람은 ‘무릎’을 조용히 감상했다. 이효리는 “좋다. 불면송이네”라고 평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