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성훈, 전소민의 손을 가슴에…”심장 소리 들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7일 방영된 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17일 방영된 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SBS ‘런닝맨’에서 전소민과 성훈이 로맨스를 연출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런닝맨’에서 성훈은 전소민의 손을 잡아 자신의 가슴으로 가져가며 묘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방송에서는 미션비 획득 미션을 위한 공공의 주사위 던지기 게임이 시작됐다. 미션을 치열하게 수행하면서도 전소민과 성훈은 달콤한 로맨스를 만들었다.

주사위를 던진 두 사람은 무사히 벌칙 없이 넘어가자 가슴을 쓸어내렸다. 성훈은 자신의 두근거리는 자신의 심장을 느끼게 하기 위해 전소민의 손을 잡아 가슴에 가져갔다. 이후 전소민과 성훈은 똑같이 ‘2’를 던졌고 최종 승리로 누적벌금을 가져가게 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