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농장’ 김생민, “언제든지 아재 김생민 불러주십시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 동물농장'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17일 방영된 SBS ‘TV 동물농장’ 방송화면 캡처.

SBS ‘TV 동물농장’에서 김생민이 웃음을 안겼다.

17일 방송된 ‘TV동물농장’에서 김생민이 그의 인기를 언급한 신동엽에 너스레를 떨며 답했다.

신동엽은 “일본에서 제일 각광받고 있는 직업이 생겼는데 이름이 재밌다. 아재 대여 서비스다. 아저씨를 빌리는 서비스가 인기가 있다더라”라고 말했다.

정선희는 “굳이 살면서 아재를 빌려야 하나”라며 의문을 표했고 신동엽은 “아무리 친해도 터놓기 힘든 고민이 있기 마련이다. 아재 리스트 중 고민에 딱 맞는 이를 선택하면 고민 상담을 해준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정선희는 “다른 아저씨는 모르겠는데 신동엽 아저씨는 뭘 상담할지 알겠다”고 ’19금 개그’로 유명한 신동엽을 향해 너스레를 떨면서 “근데 공유나 송중기 씨한테는 상담을 못 받는다. 고민이 있다가도 얼굴 보면 고민이 사라진다. 동네 아저씨 같은 김생민 씨 좋지 않냐”고 했다.

그러나 신동엽은 “세상물정 모르신다. 지금 김생민 씨가 얼마나 바쁜데”라고 말했다.

김생민은 민망한 듯 손을 내저으며 “저는 그렇지 않고 언제든지 필요한 곳에 달려가겠습니다. 아재 김생민 불러주십시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