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불허전’ 김남길X김아중, 키스 1초 전 포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명불허전' / 사진제공=tvN

‘명불허전’ / 사진제공=tvN

tvN 토일드라마 ‘명불허전’의 김남길과 김아중의 키스 1초 전 사진이 공개됐다.

‘명불허전’은 12회 방송을 앞두고 17일 김남길과 김아중의 입맞춤 직전의 모습을 담은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남길과 김아중은 병실에서 두 사람만의 달콤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환자복 차림의 김아중이 김남길의 심장박동을 느끼려는 듯 가슴 위에 손을 얹고 따뜻한 눈빛을 보내고 있다. 두 사람의 애틋하고 깊어진 감정이 고스란히 전해지며 설렘을 자아낸다.

그 동안 허임(김남길)과 최연경(김아중)은 운명처럼 만나 서울과 조선을 오가며 끈질긴 인연을 함께 해왔다. 지난 방송에서 최연경의 아픔을 허임이 보듬고 전란에 다친 백성들을 함께 치료하며 두 사람의 관계는 한층 더 깊어졌다. 하지만 이번 조선행에서 허임이 처음으로 최연경을 조선에 남겨 두고 서울로 소환돼 긴장감이 고조된 상황이다.

허임이 서울로 오기 직전 목격한 것이 칼에 맞고 쓰러진 최연경의 모습이었기에 애달픔은 최고조에 이를 전망이다. 이번에 공개된 애틋하고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스틸컷은 설렘 지수를 높임과 동시에 손을 놓쳐 헤어지게 된 두 사람이 어떻게 재회하고 서울로 돌아오게 된 것인지 이들의 행보에 궁금증이 유발된다.

‘명불허전’ 12회는 17일 오후 9시 tvN에서 방영.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