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시대’ 이유진, 한승연에 “착하고 예쁜 사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청춘시대'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청춘시대’ 방송화면 캡처

“당신은 착하고 예쁜 사람이에요.”

배우 이유진이 15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극본 박연선, 연출 이태곤 김상호)에서 이 같이 말했다.

정예은(한승연)은 하루 종일 불안에 떨었다. 누군가 자신을 미워하고 있다는 것을 감지하고 겁에 질린 것. 악의가 담긴 문자 메시지를 본 뒤 두려움은 극에 달했다.

이때 그의 곁에는 권호창(이유진)이 있었다. 그는 서툴지만 진심을 다해 예은을 걱정했다. 직접 전기 충격기를 만들어 선물하는 등 수줍게 좋아하는 마음을 표현했다.

특히 과거 연애로 인해 마음의 병을 얻은 예은에게 “당신은 착하고 예쁜 사람”이라고 자존감을 높여줬다.

예은은 “내가 착하면 누군가 나를 미워하지 않을 것”이라고 자책했으나, 호창은 “그 사람이 나쁜 것”이라며 “너는 착하고 예쁜 사람이다”고 위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