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엘리야, 미모 포기…이름표 떼기 혈투로 ‘만신창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런닝맨' 이엘리야/ 사진제공=SBS

‘런닝맨’ 이엘리야/ 사진제공=SBS

배우 이엘리야가 혹독한 이름표 떼기 신고식을 치렀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런닝맨’은 지난주에 이어 백지영, 솔비, 황승언, 이엘리야, 선미, 러블리즈 케이, 성훈, 조세호 등 연예계 대세 스타들과 함께하는 커플 레이스가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주 반전 허당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이엘리야가 ‘커플 이름표 떼기’에서도 독보적인 활약을 펼친다. 치열한 몸싸움도 마다하지 않고 여신 미모와 상반되는 만신창이의 모습을 보여 기대를 더한다.

‘커플 이름표 떼기’ 혈투는 화장실 추격신에 이어 출연자들 모두가 단체로 바닥에 눕는 사태까지 펼쳐져 현장을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런닝맨’은 ‘커플 레이스’ 후 ‘쌓이고 프로젝트’ 대망의 파이널 레이스가 방송될 예정이다. ‘룰렛 프리즌’이라는 거대한 세트에 갇힌 런닝맨의 모습이 선공개돼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런닝맨’은 17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