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린, ‘이번 생은 처음이라’ 합류 “다재다능 팔방미인”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배우 김세린/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배우 김세린/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신인 배우 김세린이 10월 방영 예정인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 출연한다.

김세린은 극 중 양호랑(김가은 분)과 같은 레스토랑에서 일하는 후배 ‘슬기’로 등장해 사회 초년생으로 변신한다.

소속사 관계자는 “김세린은 다재다능한 팔방미인형으로 보여줄 매력이 무궁무진한 배우다. 다양한 작품을 통해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노력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과 격려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아르곤’ 후속으로 방송되는 ‘이번 생은 처음이라’의 첫 회는 오는 10월 9일 전파를 탈 예정이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