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덩이 프로젝트’ 써니X헨리, ‘쟤 보지 마’ 15일 오후 6시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써니, 헨리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써니, 헨리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소녀시대 써니와 헨리의 듀엣곡 ‘쟤 보지 마 (U&I)’가 공개된다.

써니와 헨리가 협업한 신곡 ‘쟤 보지 마 (U&I)’ 음원이 15일 오후 6시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등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뮤직비디오도 유튜브 SMTOWN 채널, 네이버TV SMTOWN 채널 등에서 동시 오픈된다.

이번 뮤직비디오는 드라마 형식으로 제작됐다. 써니와 헨리의 공연을 보러 온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 이야기를 담는다. 뿐만 아니라 지난 8월 29일 열린 ‘2017 눈덩이 콘서트’에서 최초 공개한 ‘쟤 보지 마 (U&I)’ 무대도 볼 수 있다.

‘쟤 보지 마 (U&I)’는  미디엄 템포의 R&B 팝 장르의 곡이다. 담백한 기타 연주와 재즈풍의 피아노 선율이 돋보인다. 헨리가 작사, 작곡, 편곡을 맡고 써니도 작사에 참여했다. 오랜 시간이 지난 후에도 나만 사랑해 달라는 위트 넘치는 내용을 가사로 표현했다.

더불어 이번 곡은 SM엔터테인먼트와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의 음악 예능 프로그램 ‘눈덩이 프로젝트’의 마지막 미션인 ‘황혼’을 주제로 한 신곡 대결에서 선보이는 노래다. 따라서 SM 디지털 음원 공개 채널 ‘STATION’(스테이션)을 통해서도 공개된다.

써니와 헨리의 신곡 작업기를 만날 수 있는 ‘눈덩이 프로젝트’는 15일 오전 11시 네이버 TV와 네이버 V LIVE를 통해 마지막 회가 선공개된다. 오는 19일 오후 9시 Mnet에서 본편이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