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2주년’ 아이콘 “초심 잃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 컴백 예고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아이콘 데뷔 2주년 기념 축전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아이콘 데뷔 2주년 기념 축전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아이콘이 오늘(15일) 데뷔 2주년을 맞아 “초심을 잃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아이콘은 이날 YG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데뷔 2주년 소감을 밝혔다. 아이콘은 “벌써 데뷔 2주년이라니 믿기지가 않는다”며 “그동안 많은 사랑을 주고 한결같이 우리 곁에서 응원해준 팬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팬들에 고마움을 표했다.

“요즘도 가끔 데뷔 콘서트 영상을 본다”는 아이콘은 “아직까지도 설레고 벅찬 마음이 가득하다. 그때의 마음가짐으로 항상 초심 잃지 않고 열심히 하는 아이콘 되겠다”고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아이콘은 데뷔에 앞서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윈 : 후 이스 넥스트(WIN : WHO IS NEXT)’와 ‘믹스 & 매치(MIX & MATCH)’를 통해 남다른 끼와 빼어난 실력을 뽐냈다.

이를 통해 공식 데뷔 전부터 팬덤을 형성한 아이콘은 가요계의 뜨거운 관심 속에 2015년 9월 15일 데뷔 웜업 싱글 ‘취향저격’으로 첫 선을 보였다. 당시 음원차트 올킬은 물론 음악방송 출연없이 데뷔 11일 만에 1위를 기록하며 ‘괴물신인’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같은 해 10월에는 신인그룹으로서는 이례적으로 당시 국내 최대 규모의 공연장이었던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데뷔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후 발표한 데뷔 하프 앨범과 데뷔 풀 앨범 ‘웰컴 백(WELCOME BACK)’까지 발표하는 앨범마다 국내외 음원 차트를 휩쓴 아이콘은 ‘2015 멜론 뮤직어워드’와 ‘2015 MAMA’ 등에서 신인상을 석권했다. 이후 디지털 싱글 ‘오늘 모해’, 지난 5월 발표한 ‘블링블링(BLING BLING)’ ‘벌떼(B-DAY)’ 등으로 인기를 끌었다.

아이콘의 인기는 해외서도 대단하다. 데뷔 1년도 채 되지 않아 아시아 18개국에서 콘서트 투어를 개최했고 지난해 1월에는 일본 돔 투어를 열며 해외 신인 아티스트로서 최단 기록을 세웠다. 아울러 투어 최다 관객을 동원했고, 지난해 ‘연말 일본 레코드 대상’에서 한국 가수로서는 역대 세 번째로 ‘최우수 신인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아이콘은 현재 새 앨범 작업에 열심이다. 아이코은 “하루 빨리 찾아 뵙기 위해 밤낮으로 열심히 작업 중이다.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고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컴백을 예고해 기대를 높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