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련, ‘최강 배달꾼’ OST 합류…’새 별’ 작곡·가창·피아노 연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최당배달꾼' OST 기련 / 사진제공=이센트이엔티

KBS2 ‘최당배달꾼’ OST 기련 / 사진제공=이센트이엔티

싱어송라이터 기련이 KBS2 금토드라마 ‘최강 배달꾼’ OST에 참여한다.

15일 ‘최강 배달꾼’의 OST 제작사 이센트이엔티는 기련이 부른 OST ‘새 별’이 오는 16일 정오 정식 발매된다고 밝혔다.

‘새 별’은 기련이 직접 작곡하고 노래했다. 간결하면서도 리듬감 있는 피아노 선율이 중심이 돼 사랑하는 사람과 평생 함께하고 싶은 마음을 노래하는 기련의 목소리가 어우러진 곡이다. 피아노 연주도 기련이 직접 했다.

작사에는 보컬리스트 루(ROO)가 작사에 참여했다.

기련은 지난 8월 자작곡 ‘이제 와서 뭘’로 데뷔했다. 2014년 SBS ‘K팝스타’ 시즌3의 샘 킴, 낙 준(버나드박)과 함께 ‘E.Q’팀 ‘피아노맨’을 선보이며 화려한 피아노 실력과 보컬 실력으로 이목을 사로잡은 바 있다. 또 허각의 ‘Tell My Why’와 수란의 ‘Still Breathe’에 작곡으로 참여한 바 있다.

‘최강 배달꾼’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KBS2에서 방영.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