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빌보드, 여자친구 ‘여름비’ 극찬 “여자친구 음악 중 가장 감미롭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여자친구 / 사진제공=쏘스뮤직

여자친구 / 사진제공=쏘스뮤직

걸그룹 여자친구가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의 인기를 증명했다.

여자친구의 리패키지 앨범 ‘레인보우(RAINBOW)’는 국내 음원차트에 이어 홍콩, 말레이시아, 대만, 도니미카 공화국 등 4개국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에서 1위에 등극했다. 이 밖에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스웨덴, 태국, 스웨덴 등 각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상위원에 이름을 올리며 한국을 넘어 글로벌 영향력을 과시했다.

뿐만 아니라 타이틀곡 ‘여름비’는 홍콩, 대만, 브루나이 아이튠즈 종합 싱글 차트에서 1위에 이름을 올렸으며, 태국, 싱가포르 3위, 대만 5위, 베트남 7위에 오르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홍콩과 말레이시아에서는 ‘여름비’에 이어 수록곡 ‘레인보우’가 싱글 차트 2위를 기록, 현지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여자친구의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미국 유명 매체 빌보드는 최근 K팝 칼럼 코너 케이타운(K-TOWN)을 통해 ‘여자친구가 ‘여름비’를 맞이했다(GFriend Welcome the ‘Summer Rain’ in New Single)’라는 제목으로 칼럼을 게재했다.

빌보드는 “신곡 ‘여름비’는 K팝 걸그룹의 대표적인 반짝이는 신스와 뉴잭스윙을 믹스해 계절과 딱 어울리는 곡이다. ‘여름비’는 지금까지 음악 중 가장 감미로운 곡으로 슈만의 ‘사랑의 인사’를 샘플링했다”고 소개했다.

이어 “‘여름비’는 한 편의 발레를 보는 듯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데, 6명의 멤버가 6중주를 하는 듯 하늘하늘한 안무 동작을 펼친다. 이번 의상은 여자친구의 초기의 교복 스타일을 지니면서 더욱 성숙하고 세련됨을 선택했다”며 이번 콘셉트의 포인트를 꼽았다.

또 “2015년 데뷔 이후로 여자친구는 무시할 수 없는 힘을 증명했으며, 빌보드 차트에서 많은 성공을 거두었다. 그동안 빌보드 트위터 톱 트랙 차트 상위 30위 안에 들었으며, 4개의 앨범이 월드 앨범 차트 톱10에 들었다”며 여자친구의 데뷔 후 기록과 업적을 되짚어 눈길을 끌었다.

빌보드가 극찬한 여자친구의 새 리패키지 앨범 ‘레인보우’는 발매 직후 각종 음원사이트 1위를 기록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국내외 각종 차트를 휩쓸며 빌보드의 K팝 칼럼을 통해서도 극찬을 받은 여자친구에 많은 이목이 쏠리고 있다.

여자친구는 15일(오늘) 방송되는 KBS2 ‘뮤직뱅크’에 출연해 신곡 ‘여름비’로 컴백 무대를 이어간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