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최동석 아나운서 “육아 휴직 중”..男아나운서 최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KBS 최동석 아나운서가 “육아 휴직 중”이라고 밝혔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는 최동석 아나운서와 그의 아내이자 방송인 박지윤이 출연했다.

최동석 아나운서는 “현재 육아 휴직 중”이라고 말했다. 남성 아나운서 최초라고 덧붙여 이목을 끌었다.

최 아나운서는 “아침 7시에 기상해 아이 식사를 준비하고, 8시 등교 준비를 한다. 이후 잠깐의 ‘티타임’을 갖는다”고 하루 일과를 공개했다.

MC들은 “‘티타임’은 학부모들과 만나는 것이냐”고 물었다. 최동석 아나운서는 “그렇다. 모두 엄마인데 홀로 아빠라서 어색하다”고 밝혔다.

최동석 아나운서는 또 “일을 하는 것보다 육아가 정신, 육체적으로 더 힘들다”고 토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