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민, “대체 어디까지 알고 있는거야?..” 분노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 캡처

/ 사진제공=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 캡처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 속 강성민이 분노했다.

14일 방송된 ‘다시 만난 세계’에서 박동석(강성민)은 자신이 쫓기고 있다는 사실을 알았다.

동석은 해성(여진구)이 누명을 쓴 ‘양경철 사건’의 진범으로 신분을 조작한 뒤 변호사로 살고 있는 인물이다.

박동석은 우연히 만난 친구에게 “호방(이시언)이 너를 찾는다. 연락처를 남겨달라고 했다”는 말을 전해 듣고 놀랐다.

이어 호방의 명함을 구기며 “정정원(이연희)에 경찰들까지, 도대체 어디까지 알고 있는거냐”며 분노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