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운, ‘대세’의 행보…완벽한 신예의 등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정세운 /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정세운 /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가수 정세운이 ‘대세’의 행보를 밟고 있다. 데뷔 2주 만에 음악방송 1위 후보에 오른 것.

정세운은 14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데뷔곡 ‘저스트 유(JUST U)’를 불렀다.

‘JUST U’는 마이너풍의 팝 곡이다. 정세운 특유의 감미롭고 부드러운 음색이 돋보인다. 여기에 래퍼 식케이가 피처링으로 참여해 듣는 즐거움을 높인다.

정세운은 일찌감치 SBS ‘K팝스타3’와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실력을 인정받았다. 데뷔 후 더욱 성장한 모습으로 팬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