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알2’ 키썸, “‘스웨그’ 뜻 변질되고 있는 것 같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MBN '황금알2'/사진제공=MBN

MBN ‘황금알2’/사진제공=MBN

래퍼 키썸이 MBN ‘황금알2’에 출연해 “‘스웨그(Swag)’의 진짜 의미가 변질되고 있는 것 같아 우려된다”고 말했다.

14일 방송될 ‘황금알2’에 출연한 키썸은 “힙합에서 말하는 ‘스웨그(Swag)’의 의미가 젊은 세대 사이에서 점차 변질되고 있는 것 같다. 그래서 진짜 스웨그에 대해 말하고자 나왔다”고 말했다.

그는 “힙합에서는 ‘나만의 멋, 나만 가지고 있는 느낌’이라는 의미로 스웨그를 쓴다. 하지만 최근 젊은 세대 사이에서는 ‘허세’라는 부정적 의미로 더 많이 쓰이는 것 같다. 이 부분을 제대로 짚고 넘어가는 게 필요할 듯해 토론 주제로 제안했다”고 밝혔다.

미국 출신의 방송인 타일러 라쉬는 힙합 음악이 발생한 미국 출신으로서 ‘스웨그’에 대해 설명하며 “그 말 이제 그만 듣고 싶다”고 말해 본방송에 대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키썸과 타일러의 ‘스웨그’ 이야기가 공개되는 ‘황금알2’은 오후 11시에 MBN에서 방영.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