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배수지, 달콤한 꿈? ‘반전’의 시작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수지/ 사진제공=IHQ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수지/ 사진제공=IHQ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과 배수지가 앞집 남녀의 반전 로맨스를 예고했다.

SBS 새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 측은 14일 정채찬(이종석 분)과 남홍주(배수지 분)의 인연의 실마리가 담긴 ‘달콤한 꿈을 꾸었습니다’ 2차 티저를 공개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누군가에게 닥칠 불행한 사건 사고를 꿈으로 미리 볼 수 있는 여자와 그 꿈이 현실이 되는 것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검사의 이야기다. 이종석은 한강지검 형사3부 검사 정재찬 역을, 배수지는 꿈으로 앞날을 미리 보는 남홍주 역을 맡았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속에는 재찬과 홍주 두 사람간 인연의 실마리가 ‘홍주의 꿈’이었음이 공개된다. “내가 꿈에서 처음 본 남자를 안았어. 그것도 내가 먼저”라며 엄마에게 하소연을 하는 홍주. 그러는 사이 그녀의 집 앞에 바로 그 꿈 속의 남자 재찬이 이사를 왔다. 꿈 속의 남자가 앞집 남자가 된 상황에 홍주는 “저 남자야. 내가 꿈 속에서 안은 남자”라며 당황했고, 이후 확실한 입장 차이를 보이는 두 사람의 모습이 공개됐다.

뿐만아니라 “그 남자 나한테 홀딱 빠진 거 같아”라며 즐거워하는 홍주와 “완전 돌았어. 그 여자. 내가 자기한테 반했다고. 도끼병에 자뻑에 와~”라며 어이없어하는 재찬의 상반된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제작진은 “홍주가 꿈 속에서 처음 본 재찬이 그녀의 집 앞으로 이사를 오면서 두 사람의 인연이 시작된다”면서 “꿈으로 이어진 재찬과 홍주가 어떤 특별한 인연을 이어갈 지 방송을 통해 확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다시 만난 세계’ 후속으로 오는 27일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