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정유미X유인영 출격, H.O.T 강타로 시작된 ‘절친모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인생술집' 정유미-유인영/ 사진제공=CJ E&M

‘인생술집’ 정유미-유인영/ 사진제공=CJ E&M

‘인생술집’ 정유미와 유인영이 절친이 된 배경에는 H.O.T 강타가 있었다.

14일 방송되는 tvN ‘인생술집’에는 꽃미모 절친 정유미-유인영이 방문, 다른 듯 비슷한 성격을 가진 두 사람의 진솔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정유미와 유인영은 과거 출연했던 드라마에서 한 남자를 사이에 두고 삼각관계를 그린 바 있다. 그때를 계기로 인연이 시작되었고, 여기에 과거 H.O.T의 열성 팬으로 강타를 가장 좋아했던 공통점을 가지면서 남다른 우정을 나누게 됐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정유미-유인영 두 사람과 가수 강타의 특별한 이야기가 이목을 집중시킬 것으로 보인다. 유인영은 과거 강타와 단막극을 함께 찍었고 정유미는 최근 라디오를 하면서 처음 만나게 되었다.

유인영은 강타와의 키스신 촬영 때를 회상하며 “너무 떨렸다. 혼자 키스신에 대해 상상 하고 있었는데 실패로 돌아갔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강타가 자신의 손가락으로 키스신을 대신해 일명 ‘엄지키스’가 되었던 것. 이어 유인영은 “지금도 왜 그랬는지 물어보고 싶다”고 아쉬움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또 MC 김희철은 현장에서 강타와 즉석 통화를 연결, 두 사람은 강타와 통화하며 설레는 소녀팬의 모습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뿐만아니라 이날 게스트의 흑역사를 공개하는 ‘희철패치’ 코너에서는 두 배우의 잊고 싶었던 10여년전 댄스 영상이 공개된다. 그녀들의 댄스와 팔색조 매력은 14일 밤 12시 15분 방송되는 ‘인생술집’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