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상 차리는 남자’ 송강, 요리사 변신…다부진 어깨에 노란 두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송강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송강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신예 송강이 요리사로 변신했다.

송강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14일 오전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에 출연 중인 송강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송강은 두건을 쓰고 가족들을 위해 요리를 만들고 있다.

송강은 올해 초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에서 여주인공 소림(조이)을 짝사랑하는 백진우 역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는 김우주 역을 맡았다.

송강이 연기하는 김우주는 정화영(이일화)의 둘째 아들이자 정태양(온주완)의 동생이다. 덩치는 운동선수처럼 우람하지만 성격은 내성적인 고3 수험생이다. 유도부 부원인 동시에 셀프 네일아트와 뜨개질이라는 반전 취미를 가진 인물이다.

송강은 이번 드라마에서 짧은 분량이지만 특별히 배운 유도, 손뜨개, 메이크업, 요리 등 다양한 재주를 매력적으로 보여주며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만든다.

‘밥상 차리는 남자’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8시 45분에 MBC에서 방영.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