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지훈, 넷플릭스 조선 좀비물 ‘킹덤’ 주연 긍정 검토 중(공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주지훈,더 킹

주지훈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주지훈이 넷플릭스 새 드라마 ‘킹덤’의 주연을 제안 받았다.

주지훈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14일 텐아시아에 “주지훈이 ‘킹덤’의 주인공을 제안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킹덤’은 김은희 작가가 처음으로 도전하는 사극이다. 내년 방송을 목표로 올 하반기 촬영에 돌입한다. 조선의 좀비가 소재다. 영화 ‘끝까지 간다’ ‘터널’ 김성훈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100% 사전제작으로 tvN ‘시그널’을 제작했던 에이스토리가 제작한다.

앞서 배우 송중기가 ‘킹덤’의 출연을 두고 검토 중이었으나 고사했다.

주지훈은 현재 영화 ‘암수살인’ 촬영으로 부산에 머물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