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시, ‘엠카운트다운’ 14일(오늘) 출연…데뷔 후 첫 음악방송 출격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케이시 / 사진제공=넥스타엔터테인먼트

케이시 / 사진제공= YMC·넥스타엔터테인먼트

차세대 고막 여친으로 떠오르고 있는 가수 케이시(Kassy)가 데뷔 후 처음으로 음악방송에 모습을 드러낸다.

케이시는 14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최근 발표한 신곡 ‘비야 와라(Let it rain)’를 라이브로 선보인다. ‘히트 작곡가’ 조영수와 이유진의 작곡, ‘스타 작사가’ 김이나의 작사로 탄생한 ‘비야 와라(Let it rain)’는 어쿠스틱 기타 기반의 브리티시 팝 장르로, 다양한 신스 사운드를 통해 곡의 청량감을 극대화한 곡이다.

겉으로는 헤어짐에 태연한 척하지만 마음속으로는 이별한 남자를 잊지 못하는 여자의 마음을 담은 섬세한 노랫말과 케이시의 호소력 짙은 보컬이 더해져 듣는 이들의 감성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데뷔 후 단 한 차례도 음악방송에 출연한 적 없는 케이시는 이날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처음으로 ‘음방 신고식’을 치르며, ‘비야 와라(Let it rain)’ 속에 담긴 진한 이별 감성을 시청자들에게 생생하게 전달할 계획이다.

2015년 첫 디지털 싱글 ‘침대 위에서’로 가요계에 데뷔한 케이시는 Mnet ‘언프리티 랩스타3’ 출연 및 여러 아티스트들과 다양한 협업을 선보이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최근에는 KBS2 ‘쌈 마이웨이’, tvN ‘하백의 신부’ 등 각종 인기 드라마 OST 참여를 통해 특유의 매력적인 음색과 보컬 실력을 뽐내며, ‘포스트 고막 여친’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케이시는 ‘엠카운트다운’에 이어 오는 15일 KBS2 ‘뮤직뱅크’에도 출연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