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안재현, 박영규에 “여진구에게 사과해라”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 캡처

/ 사진제공=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 캡처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 속 안재현이 박영규를 찾아가 “여진구에세 사과해라”고 말했다.

13일 방송된 ‘다시 만난 세계’에서 민준(안재현)은 아버지 차회장(박영규)을 찾아가 해성(여진구)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다.

민준은 “아버지께 드릴 말씀이 있다”며 운을 뗀 뒤 “해성이에게 사과해라”고 말했다. 이에 차회장은 “도대체 무슨 소리 하는거냐”고 되물었다.

민준은 “당신이 죽인 성해성은 그 때 겨우 19살이었다. 당신 때문에 사랑하는 사람과 가족을 모두 잃었다”며 “법적 처벌을 받으라는 게 아닌데 사과도 못하냐”고 따졌다.

하지만 차회장은 결국 이를 거부했고 민준은 “당신은 앞으로 영원히 용서받지 못할 사람이 됐다”고 실망했다.

최정민 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