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미남 분식집’ 더보이즈 뉴, 분식집 수습 요원 등극!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그룹 더보이즈 / 사진제공='꽃미남 분식집' 방송 캡처

그룹 더보이즈 / 사진제공=’꽃미남 분식집’ 방송 캡처

 

그룹 더보이즈 뉴가 ‘꽃미남 분식집’에서 없어서는 안될 인물로 떠올랐다.

13일 방송된 MBC MUSIC 예능프로그램 ‘꽃미남 분식집’에서는 분식집을 열고 본격 장사를 시작한 더보이즈의 모습이 담겼다.

멤버들은 장사를 시작하고 이내 혼란에 빠졌다. 이 분위기를 수습한 것은 바로 멤버 뉴. 그는 과거 다수의 아르바이트 경험을 가진만큼 분위기를 잘 수습했다.

제이콥은 “후불인지 선불인지 정리가 안돼 헷갈린다”고 토로했다. 뉴는 먼저 나서서 “이건 이렇게 하는 것”이라며 도움을 줬다. 이어 주문이 꼬인 상황에서도 “이 음식 시키신 분 누군지 찾아와”라며 정리했다.

뉴는 이후 인터뷰를 통해 “내가 아르바이트를 했을 때 굉장히 예민한 문제였다”며 “무엇보다 손님들에게 죄송해서 더 열심히 했다”고 고백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