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미남 분식집’ 더보이즈, 분식집 첫 장사 시작 ‘두근+긴장’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그룹 더보이즈 / 사진제공='꽃미남 분식집' 방송 캡처

그룹 더보이즈 / 사진제공=’꽃미남 분식집’ 방송 캡처

 

그룹 더보이즈가 직접 운영하는 분식집의 문을 열었다.

13일 방송된 MBC MUSIC ‘꽃미남 분식집’에서는 분식집 을 열기 위해 분주히 준비하는 더보이즈의 모습이 그려졌다.

더보이즈는 분식집에 출근하기 전 “실전 경험이 없어 걱정이다” “진짜 요리를 만들어서 팔아야 하는 거라 부담된다”고 걱정했다.

이후 가게에 도착한 케빈과 큐는 떡볶이 재료를 살펴보고 제이콥과 에릭, 주학년, 활 등은 테이블의 숫자를 점검하는 등 철저하게 준비하며 각오를 다졌다.

MC 권혁수도 이들을 응원하기 위해 “원래 장사를 하기 전에는 꼭 거쳐야 하는 의식이 있다”고 돼지 머리로 된 케이크를 들고 등장했다.

권혁수와 더보이즈는 케이크를 두고 “앞으로 장사가 잘 되고, 모두 다치지 않고 잘 끝났으면 좋겠다”고 기도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