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영화”…’시인의 사랑’, 토론토국제영화제 사로잡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양익준 / 사진제공=CGV아트하우스

배우 양익준 / 사진제공=CGV아트하우스

개봉을 앞둔 영화 ‘시인의 사랑'(감독 김양희)이 지난 11일 ‘제42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공식 첫 상영을 성황리에 마쳤다.

‘시인의 사랑’은 지난 7일 개막한 ‘토론토국제영화제’ 디스커버리 섹션에 초청됐다. 영화가 끝난 뒤에도 다수의 관객들이 자리에 남아 영화제에 참석한 김양희 감독과 대화를 나눴다고 한다. 김양희 감독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관객과의 대화를 이끌었다.

‘시인의 사랑’ 관계자는 “‘관객들은 ‘정말 아름답다’는 찬사와 더불어 작품에 대한 다양한 질문을 쏟아냈다”고 말했다.

‘시인의 사랑’은 인생의 어느 순간 예상하지 못한 ‘사랑’을 마주한 시인과 그의 아내, 소년의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14일 국내 개봉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