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위키미키, 싸이로 변신..”우리가 ‘틴크러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위키미키가 “우린 여성미보단 ‘걸크러시’다”고 말했다.

위키미키는 13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가수 싸이의 ‘아이 러브 잇(I LUV IT)’에 맞춰 안무를 선사했다.

이들은 “우리의 콘셉트는 여성스러움보다 ‘틴크러시'”라고 소개했다. 틴크러시는 10대를 뜻하는 틴(teen)과 반하다의 크러시 온(crush on)을 합친 단어이다.

위키미키는 ‘아이 러브 잇’에 맞춰 단체 군무를 완성해 이목을 끌었다. MC 정형돈은 “특히 최유정은 눈빛이 달라진다”고 칭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