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 1년 7개월만 심경 “끊임없는 루머…믿어준 팬에 감사”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조슬기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지나가 1년 7개월 만에 SNS를 통해 근황을 밝혔다.

지나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SNS)을 통해 영문으로 글을 게재했다. 지난해 3월 큐브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만료 이후 1년 6개월 만에 밝히는 심경이다.

‘정말이지, 1년이 넘는 시간이 흘렀다. 지금까지 기다려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며 ‘비록 많은 장애물과 심적 고통 그리고 끊이지 않는 루머들에 휩싸였지만 나를 믿고 따라준 팬들 덕에 포기하지 않았다’고 글을 남겼다.

이어 ‘우리는 곧 다시 만날 것이다. 그리고 함께 새로운 시작을 할 것이다’라며 연예계 복귀를 암시하는 글을 덧붙였다.

지나는 2010년 ‘애인이 생기면 하고 싶은 일’로 솔로 가수로 데뷔했다. 이후 ‘블랙 & 화이트’ ‘꺼져줄게 잘 살아’ 등의 곡을 히트시켰다. 이후 2015년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되며 뚜렷한 활동을 하지 않았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