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골든차일드 대열 “친형 인피니트 성열, 내가 봐도 닮았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 골든차일드의 (왼쪽부터)재석, 대열, 와이 / 출처=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캡쳐

사진= 골든차일드의 (왼쪽부터)재석, 대열, 와이 / 출처=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캡쳐

신인 그룹 골든차일드의 대열이 “친형인 인피니트의 성열과 닮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듣는다”고 말했다.

골든 차일드의 재석, 대열, 와이(Y)는 13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 밝혔다.

와이(Y)는 대열의 첫인상에 대해 “처음 숙소에서 봤을 때 인피니트의 성열 선배님인 줄 알았다”며 “소속 가수분들과 함께 숙소 생활을 하는 줄 알고 착각까지 했다”고 했다. 대열은 인피니트의 성열과 실제 형제 사이로 데뷔 전부터 화제를 모아왔다. 재석 역시 “너무 닮아서 처음에는 넋을 놓고 봤었다”며 같은 의견을 보였다.

이야기를 듣던 대열은 “형인 성열과 닮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며 “부정하고 싶었는데 TV 방송으로 보니 정말 똑같더라. 놀랐다”고 털어놓았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