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한채영, “5살 아들과 칼싸움하고 놀아준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한끼줍쇼' 촬영 중인 한채영(왼쪽부터), 진지희, 이경규/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촬영 중인 한채영(왼쪽부터), 진지희, 이경규/사진제공=JTBC

배우 한채영이 ‘아들 바보’의 면모를 드러냈다.

13일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밥동무’ 한채영과 진지희가 연남동에서 한 끼 얻어먹기에 도전한다.

이날 방송에서 한채영은 “5살된 아들과 평소 칼싸움을 하며 놀아준다. 아들을 위해 로봇 변신까지 자유자재로 하는 등 여느 엄마와 다름없다”며 “촬영 전 컨디션이 좋지 않아 남편에게 연락을 했는데 아들이 애교 섞인 메시지를 보내줬다”고 자랑했다.

‘아들 바보’ 한채영의 남다른 아들사랑은  13일 오후 10시 50분 ‘한끼줍쇼’에서 공개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