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홀’ 김재중·유이, 한밤 중 악수한 사연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사진=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KBS2 수목드라마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극본 이재곤, 연출 박만영, 이하 ‘맨홀’) 김재중과 유이의 상반된 표정의 모습이 포착됐다.

‘맨홀’ 측은 13일 김재중과 유이가 한밤중 악수를 나누는 장면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재중과 유이는 한밤중에 상반된 극과 극 표정으로 악수를 나누는 모습이 담겼다. 환한 표정으로 미소를 짓고 있는 유이와 달리 김재중의 표정은 씁쓸한 듯 굳어 있어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이야기가 오간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두 사람은 앞서도 여러 차례 타이밍과 주위 상황 등으로 어긋났던 터. 봉필과 수진이 악수를 나누게 된 사연은 무엇인지, 봉필이 맨홀을 타고 도착한 곳은 어디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해당 사진 속 장면은 맨홀을 타고 타임슬립을 다시 시작한 봉필의 시간여행을 담은 것. 봉필은 지금껏 밤 12시에 맨홀을 통해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시간여행을 해왔다. 이번 타임슬립의 경우 변수가 발생하여 1시간 일찍 이뤄졌다는 점에서 봉필이 어떤 상상초월의 상황을 마주하게 될지 관심을 모은다.

‘맨홀’ 제작진은 “이번 시간여행은 예측할 수 없었던 다양한 변수가 발생하면서 시간 여행의 신선한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그 속에서 시간의 흐름마저 자유자재로 오가게 된 봉필이 어떤 활약을 하게 될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맨홀’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