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김국진, 강수지와의 같은 방 제안에 ‘부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 사진제공=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방송인 김국진이 12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가수 강수지와 같은 방을 쓰라는 멤버들의 제안에 쑥스러워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보라카이로 여행을 떠난 멤버들의 모습을 담았다. 이들은 탐비산비치에 있는 숙소에 도착했다.

방배정을 하던 멤버들은 김국진에게 “여자 인원이 4명이라 많다. 강수지와 같은 방을 써야겠다”고 제안했다.

김국진은 얼굴이 빨개져 “지금 뭐하는거야?”라며 쑥스러워했다. 강수지는 연신 부채질을 하며 자리를 피해 보는 이들을 웃음짓게 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