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사’ 임시완, 母 잃은 충격에 분노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MBC '왕은 사랑한다' 방송 캡처

/ 사진제공=MBC ‘왕은 사랑한다’ 방송 캡처

 

배우 임시완이 어머니의 죽음으로 분노했다 .

12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에서 왕원(임시완)은 어머니 원성공주(장영남)의 죽음으로 충격을 받았다.

왕원은 바로 검을 들고 아버지 충렬왕(정보석)을 찾기 위해 궁으로 들어갔다. 왕원은 충렬왕을 지키고 있던 옥부용(추수현)과 마주치고 “내 어머니에게 왜 그랬느냐”고 분노했다.

왕원의 분노에 옥부용은 “오해다. 잘못 알았다. 내 탓이 아니다”고 변명했다.

하지만 왕원은 “어머니께 궁을 떠나라고 했는데 그게 마지막이 될 줄 몰랐다”며 반문했다. 이어 “어머니하고 조금 더 이야기하게 해주지, 내가 할 말이 남았는데”라고 울부짖으며 검으로 옥부영을 베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