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사랑’ 김숙, “내가 바로 숙블리”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님과 함께2-최고(高)의 사랑' 방송 캡처

/ 사진제공=‘님과 함께2-최고(高)의 사랑’ 방송 캡처

방송인 김숙이 자신의 별명 ‘숙블리’를 자랑했다.

12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님과 함께2-최고(高)의 사랑’에서는 윤정수와 김숙의 일상을 담았다.

이날 김숙은 정유미가 해 화제를 모은 머리띠를 했다. 이를 본 윤정수는 “뭐냐?”고 물었고, 김숙은 “유행을 모른다. 내가 바로 ‘숙블리’다”고 답했다.

김숙은 윤정수에게도 머리띠를 권했고 “정말 예쁘다. ‘윤블리'”라고 칭찬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