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용감한형제, 우리의 첫인상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본격 연예 한밤'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본격 연예 한밤’ 방송화면 캡처

가수 사무엘과 작곡가 겸 프로듀서 용감한형제가 서로의 첫인상을 밝혔다.

사무엘, 용감한형제는 12일 오후 방송된 SBS ‘본격 연예 한밤’에서 청소년을 위한 ‘아침 밥차’ 봉사 현장을 공개했다.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용감한형제는 “사무엘을 첫음 봤을 때 예쁘게 생긴 꼬마였다. 모자를 눌러 썼는데, 특유의 분위기가 있더라”고 회상했다

반면 사무엘은 머뭇거리더니 “처음 봤을 때는 잘못 건드렸다가 큰일 날 것 같았다”고 웃었다.

사무엘은 또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데뷔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에 대해 “처음에는 팀에 합류하지 못해 서운했지만 음악 방송에서 워너원의 무대를 보니 기분 좋았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