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최진실 딸 최준희, 외할머니 학대 주장..경찰 ‘혐의없음’ 종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 /사진=최준희 SNS

배우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 /사진=최준희 SNS

경찰이 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이 외할머니에게 학대를 당했다는 의혹을 조사한 결과 ‘혐의 없음’으로 사건을 종결했다.

12일 사건을 담당한 서울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최준희 양이 지난달 5일 SNS에 올린 외할머니에 대한 글을 토대로 외할머니의 아동학대 혐의를 조사했으나 혐의점을 발견하지 못해 내사 종결했다.

최준희 양은 2013년 초등학교 4학 때부터 외할머니의 상습적인 폭행과 폭언 등 학대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아동보호전문기관과 더불어 가족, 주변 관계인 등을 참고인으로 조사했다. 이들의 진술을 종합한 결과 “학대로 보기 어렵다”는 게 공통 의견이라고 한다.

경찰은 향후 준희 양의 정서 안정을 위해 관련 기관과 더불어 지속적으로 관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