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러블리즈 예인, 혼밥 최고 난이도 ‘고깃집’ 도전…”이젠 편해졌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러블리즈 예인 / 출처=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사진=러블리즈 예인 / 출처=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걸그룹 러블리즈 예인이 12일 오후 방송된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혼밥(혼자 밥 먹기) 최고 난이도인 ‘고깃집’에 도전했다.

예인은 홍대의 고기집을 방문해 고기 2인분과 탄산음료를 시키며 식사 준비를 했다. 그는 “고기를 혼자 구워 먹어 본 적은 없어 민망하다”고 했으나 금세 적응한 듯 신나게 고기를 구웠다.

예인은 “고기를 먹을 땐 집중력이 중요하다. 주변을 신경 쓸 여유가 없다”며 민망함을 잊고 식사에 열중했다.

사장님의 추천으로 연골살을 먹은 그는 “처음 먹어 봤지만 쫄깃한 식감이 내 취향”이라며 바쁘게 고기를 구웠다. 깻잎에 고기와 더불어 각종 채소를 올려 먹으며 남다른 식성을 자랑했다.

예인은 “평소 먹는 속도가 느리다. 혼자 밥을 먹으면 먹고 싶은 만큼 속도로 먹고 싶은 양을 먹을 수 있어서 ‘혼밥’이 편해졌다”고 밝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